가족보건의원

지역주민의 건강과 행복을 책임지는
인구보건복지협회 가족보건의원입니다.

전북지회

인구보건복지협회 마크
전북지회
인구보건복지협회는 우리 가족의 건강을 생각합니다.

안녕하십니까?
인구보건복지협회 전북지회를
찾아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 안녕하십니까?
    인구보건복지협회 전북지회를 찾아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우리 협회는 지난 1961년 창립 이래 “인구의 자질”과“보건복지” 향상 등 우리 사회의 발전을위해 많은 기여를 해왔습니다.
  • 「출산 장려를 위한 환경조성과 국민의 건강을 추구하는 단체」란 비전으로 인구 문제에 대한 국민인식 개선과 생식보건의료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창의적으로 개발, 추진하여 오고 있습니다.
  • 현재 전라북도 및 여러참여단체와 함께 ‘아이낳기 좋은세상 전북운동본부’를 구성하여 저출산 극복 사회연대회의 및 도민의 인식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이외에 「맘맘맘 전북」온라인 카페를 운영하여 출산지원 및 건강증진을 위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또한 전북지회에서는 산부인과, 내과, 가정의학과 진료를 하고 있는 가족보건의원과 가족치과의원을 운영하고 있으며, 국가 5대암 검진사업의 선도적 기관으로서 건강증진 사업 및 일반건강검진, 외국인여성·노인·학생 건강검진, 특수 암검진 차량을 이용한 읍・면지역 순회검진, 각종 예방접종 등 다양한 의료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 앞으로도 우리 협회는 보건의료사업 및 저출산・고령사회 대응 국민인식 홍보활동을 통하여 명실상부한 출산장려 및 건강검진 전문기관으로서 국민 여러분의 건강한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립니다.
  • 감사합니다.
  • 전북지회  회 장  김 희 수

[연 혁]

  • 1960~1999

    1961년 04월
    대한가족계획협회 설립
    1961년 10월
    대한가족계획협회 설립인가
    1962년 11월
    대한가족계획협회 전북지부 설치 (유기수 산부인과 2층)
    1967년 05월
    부속의원 개설 (전주적십자병원 2층)
    1967년 07월
    지부 사무실 이전 (화산안과 2층)
    1967년 12월
    지부 사무실 이전 (유기수 산부인과 2층)
    1970년 12월
    부속의원 이전 (전주시 전동2가 88-4 유기수 산부인과 앞)
    1971년 06월
    지부사무실 및 부속의원 통합 이전 (전주시 고사동 임안과 2층)
    1974년 12월
    지부사무실 및 부속의원 통합 이전 (전주농협 2층)
    1976년 06월
    지부사무실 및 부속의원 통합 이전 (진북동)
    1978년 06월
    지부사무실 및 부속의원 통합 이전 (서노송동)
    1985년 01월
    현 청사신축이전
    1986년 05월
    모자보건법에 설립근거 규정 (법 제16조)
    1990년 09월
    물리치료실 개원 운영 (가정보건사업)
    1996년 01월
    부속의원을 가족보건의원으로 명칭 변경
    1997년 04월
    전주가정보건복지종합상담실 개설 (자체운영)
    1997년 07월
    청소년 상담실/ 성폭력상담소 개설 (자체운영)
    1998년 04월
    전주재가노인복지센터 개설
    1999년 03월
    대한가족보건복지협회로 명칭변경 (모자보건법 개정에 의함)
  • 2000~

    2000년 01월
    지부를 지회로 명칭 변경(대한가족보건복지협회 전북지회)
    2000년 09월
    성폭력상담소 개설 (전주시 지정)
    2001년 01월
    장애인 성폭력 상담소로 명칭변경 (전주시 지정)
    2001년 06월
    종합병리검사센터 개설
    2006년 01월
    인구보건복지협회로 명칭 변경 (모자보건법 개정)
    2007년 11월
    인구보건복지협회 부설 가족치과의원 개설
    2012년 03월
    별관 청사 매입
    2012년 07월
    별관 소아청소년과 ,MamB카페, MamB아카데미 개설
    2012년 12월
    전주 장애인 성폭력 상담소 폐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