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모든 임산부들이 배려 받는 사회분위기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보도자료

게시판 내용
[서울지회] 고위험임산부에게 의료비를 지원합니다.
등록일 2018-03-08 조회수 704

올해로 10년, 고위험임산부에게 의료비를 지원합니다.

 

- 상반기 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사업 4월까지 신청가능

-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9년 동안 26억8천만원 후원, 고위험임산부 3,640명에게 의료비지원

- 고위험임신 질환, 소득수준과 중증도에 따라 의료비 차등지급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사장 이종서)과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회장 황연옥)는‘2018년 상반기 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사업’ 신청자를 4월 30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17년 고위험 지원대상자 중 898명을 분석한 결과 추가자녀계획에 대한 질문에 248명(27.6%)만이 추가자녀계획이 있다고 응답하였고, 그 중 165명(66.5%)이 1명의 추가자녀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추가자녀 계획이 없는 이유로는 건강상 이유가 218명(33.5%)으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경제적 부담이 204명(31.3%), 현재에 만족한다는 의견도 176명(27%)이 응답하여 고위험임신으로 인한 건강과 경제적 부담이 가장 큰 요인으로 분석되었다.

 

□ 올해 신청대상자는 분만예정일이‘17년 11월부터‘18년 10월까지의 고위험 질환을 진단받는 임산부 2018년 전국 중위소득 130%이하 가정(건강보험료 기준)이면 지역, 나이, 출산여부와 상관없이 신청이 가능하다.

 

의료비지원은 산모나이, 자녀수, 중증도, 소득수준를 심사하여 선정하고 임신에서 분만까지 지출한 의료비를 기초수급대상자, 특이질환자(암, 전신홍반루푸스)는 1인 최대 100만원까지, 그 외 질환은 최대 60만원까지 지원한다.

 

접수는 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사업 블로그(https://blog.naver.com/help-moms)에서 인터넷 접수(http://naver.me/5oIXxziV) 후에 5월 8일(화)까지 첨부서류를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로 우편 발송하면 된다.

 

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사업은 성생명, 교보생명, 한화생명 등 19개 생명보험사가 출연하여 설립한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09년부터 총26억 8천만원을 인구보건복지협회에 지원하여 총 3,640명의 고위험임산부에게 의료비를 지원하였다.

 

□ 보다 자세한 내용은 ☎1644-3590 또는 고위험임산부지원사업 블로그 (https://blog.naver.com/help-moms) 에 문의하면 된다.

 



첨부파일 file1 [보도자료] 2018년 상반기 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20180308)(2).hwp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2018 산후조리교육 실시
다음글 제6회 전국대학생 인구토론대회 논제공모